부산 일식 오마카세 서면 일식집 제철 사시미 는 언제나 굿 ­

>

​​부산 일식 오마카세 서면 일식집 갓포현에서 참복, 제철 사시미 즐겼습니다. ​얼마 전 4월 하순 생선 유통 상인 삼정 윤형규 사장이 3,8Kg 거대한 자연산 참복 구하였다는 소식에 요시노스시 김영길 셰프와 함께 서면 갓포현에서 만났습니다. ​풍요로운 일식에 술 한잔 생각나는 날에는 어김없이 찾아가는 이자카야는 참복 코스 하면 부산 최고의 칼질을 자랑하는 현영길 셰프 솜씨로 맛보고 싶었지요. ​​

>

>

​지난 3월 하순 부산 자갈치시장에 생참치 풍년이 들었던 날입니다. 반가운 현 셰프 문자 한 통을 받자마자 어김없이 갓포현 스시 카운터에 자리하였습니다. ​생참치와 함께 하는 #부산일식 오마카세는 #서면일식집 에서 맛보고 싶었지요. 시원하게 기린 나마비루 한 잔으로 기분 좋게 시작합니다. ​​​

>

>

​미나리 위에 살포시 올린 바다 내음이 진동을 하는 멍게는 상큼하고 참마 위에는 향긋한 고노와다, 달큼한 단새우 까지 올려내면 입맛을 돋우는 에피터이저는 적당합니다. ​​​​

>

​락교, 벳다라즈케, 고보, 가리 츠케모노가 준비되고 ​​​

>

​부산 일식 오마카세 서면 일식집 제철 사시미는 참돔 뱃살과 피조개입니다. 쫄깃하게 씹히는 신선한 피조개는 달큼하고 차진 참돔은 씹을수록 올라오는 감칠맛이 일품입니다. ​​​​

>

​반주는 제철 사시미에 곁들이기 적당한 언제나 즐겨마시는 익숙한 닷사이 39 하나 청하였습니다. ​특유의 알싸한 풍미는 살짝 감도는 단내까지 기분 좋게 어우러지는 니혼슈이지요.​​​

>

​적당한 시간 부산 #일식오마카세 서면 일식집 스시 세 점은 차진 참돔, 싱싱한 피조개, 달큼한 단새우 까지 출출한 뱃속을 달래어 줍니다. ​​​​

>

​이날의 메인 제철 사시미는 부산 자갈치시장에서 갓 들여온 생참치 우아한 일본 도자기 그릇에는 생참치 한 접시를 보기 좋게 담아냅니다. ​​​​

>

>

​아까미, 추토로, 보기 좋게 담아낸 생참치는 등살 아카미 부터 맛을 봅니다. 다이어트들이 가장 좋아하는 부위는 살캉살캉 씹히는 담백한 맛은 역시 생참치라 다르더군요. ​​​​

>

​적당하게 먹어갈 즈음 한창 손질 중인 뱃살 부위도 사진에 담아 봅니다. ​​​

>

>

​마치 화사한 벚꽃이 피어나듯이 핑크빛 속살을 드러내는 가마 토로의 핑크 핑크 한 자태는 보기만 해도 얼마나 먹음직스러운지요. ​샤르르 녹아내리는 참다랑어 아가미 뱃살은 딱 한 점 만으로도 입안이 차는 듯 느껴집니다.​​​

>

>

​배꼽도 없는 참치의 배꼽살이라는 스나즈리 생참치라 윤기가 흐르는 자태는 꼬들꼬들하게 씹히는 식감까지 그야말로 일품입니다. ​​​

>

​​생참치 스시까지 풍요로운 부산 일식 오마카세 서면 일식집입니다. ​​​

>

​부드러운 살을 발라먹는 재미가 있는 참치 머리 구이까지 제대로 즐기고 ​​​

>

>

​​접시 위에 올려낸 작은 소쿠리에는 카레 소금을 곁들여 내는 바삭바삭한 아마에비 덴푸라는 이름처럼 단내를 솔솔 풍기는 별미가 됩니다. ​​​​

>

>

​얼큰한 매운탕으로 식사까지 개운하게 마무리합니다. ​​​​

>

>

​그리고 얼마 후 지난 4월 삼정 아저씨, 요시노스시 아저씨와 함께 자연산 참복 코스를 즐기는 날에는 약속 시간인 오후 5시쯤 식당 안으로 들어서니 혼신의 힘을 기울이는 현 셰프입니다. ​​​​

>

​잠시 기다리다 보면 드디어 등장하는 수려한 참복 사시미 자태는 그야말로 대박입니다. ​​​​

>

>

​​우스즈쿠리로 얇게 저며낸 사시미는 한쪽 결은 도톰하게 살려내고 불질을 살짝 입혀내는 전형적인 일본 시모노세키 스타일의 참복 사시미 입니다.​물론 부산에도 참복 사시미를 만날 수 있는 곳이 더러 있다지만 참복의 고장 시노모세키 스타일의 제대된 진수를 맛볼 수 있는 곳은 단 하나 현 셰프 칼질이지요. ​​​

>

​​잔파와 함께 내는 껍질과 살짝 익힌 대창은 잔파로 말았더군요. ​​​​

>

>

​​그야말로 근사한 참복 사시미는 #부산일식오마카세 서면 일식집에서 만났습니다.​​​​

>

>

​​특유의 참복 향은 여린 수박 향이 생각나는 한 점 한 점 맛보는 재미는 쫄깃한 질감에 단 맛까지 베어나는 그야말로 세상과 바꿀 맛이로구나 싶더군요. ​​​

>

​쫄깃한 껍질과 고소한 대창까지 얼마나 맛이 있던지요 ​​​

>

​모두 들 감탄사를 연발하면서 먹고 또 먹었습니다.​​​​

>

​적당한 시간 달콤함과 쌉싸래한 우니까지 곁들여 줍니다. ​​​

>

>

​​부지런한 현세프 아저씨 멀리 삼천포에서 공수 해왔다는 꿀맛 개불과 싱싱한 피조개 사시미 까지 그야말로 술을 부르는 싱싱한 해물 요리는 모두 다 엄지척하더군요.​​​

>

​그런데 단아한 참복 스시는 또 왜 이렇게 맛있는 것인지,,​​​

>

​한참을 먹다 보니 다시 이어지는 요리는 아가미 구이와 곤입니다. ​​​

​보물을 굽듯이 익혀낸 크리미함의 절정 곤은 동영상으로도 담아 봅니다. ​​​​

>

​입안에 살포시 녹아드는 곤은 이 세상의 맛이 아닌듯하고 양념을 입혀 구워 냈다는 쫄깃쫄깃 아가미는 끝까지 쪽쪽 빨아먹었습니다. ​​​

>

>

​​이어지는 코스는 복 튀김. ​달착지근한 튀김옷은 바삭하고 쫀쫀한 속살까지 오래전 미도복국 복 튀김 이후로 오랜만에 만나는 정말 맛있는 복 튀김이었습니다. ​​​

>

>

​정갈한 그릇에 담아내는 마지막 음식 참복지리가 나오면 시원한 국물은 해장까지 거대한 참복 코스는 개운하게 마무리합니다. ​​​​

>

>

​그날그날 바뀌는 오늘의 추천 메뉴인 제철 사시미, 사시미 오마카세를 비롯하여 조리장 오마카세, 그리고 참복, 돌돔, 이시가리 등 시세로 정해지는 스페셜 코스 요리까지 다양한 부산 일식 요리는 기분 좋게 즐겼습니다.​​​

>

​​대한민국 최고의 수산시장 자갈치가 있는 도시라고 하지만 여전히 발전을 요하는 스시와 일식을 제대로 만날 수 있는 곳은 많지 않습니다.​부산 다운 일식 요리 일식 오마카세 코스 서면 일식집 갓포현 괜찮습니다.​​​

부전동 232 -15051 804 7757, 010 4544 836517:00 부터 ~ 03:00, 당분간 일요일 휴무,