남편이 18살로 돌아갔다? JTBC 새 월화드라마 ’18 어게인’ 인물관계도 소개 ­

#김하늘 – #윤상현 씨가 jtbc 드라마로 컴백합니다. 두 사람이 호흡을 맞출 작품은 ”18어게인”이혼 직전에 18년 전 리즈 시절로 돌아간 남편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’라는데요. 판타지가 섞인 로맨스, 가족 드라마입니다.​

>

드라마 기획의도에 ‘다시 태어나면 지금의 남편과 결혼하지 않겠다’라는 설문조사에 기혼 여성 80%가 그렇다고 답했다네요? 남편들 답변은 몇 퍼센트인지 궁금합니다 크크.​

사랑했으니 결혼을, 그것도 아주 어린 나이에 했겠죠? 하지만 결혼 18년 차인 지금에 와선 서로에게 지친 30대 후반의 부부.아내는 남편에게 이혼을 통보하고 남편은 무슨 조화인지 다시 18살로 돌아가 버립니다. 가장 눈부시던 그 시절로.​이혼을 결심했던 두 사람이 그럼에도 다시 사랑하게 되는 이야기, 다시 18살로 돌아간 아부지가 10대인 두 아이의 클래스 메이트가 되어본격 소통하는 이야기. 윤상현- #이도현 두 배우가 1인 2역(캐릭터 명은 다르지만)을 연기하는데 이것도 재밌는 포인트가 되겠네요.’18 어게인’, 어떤 드라마일지 등장인물부터 알아볼까요?

>

정다정/김하늘 – 프리랜서 리포터 -> 늦깎이 신입 아나운서​18년 전, 다정은 남학생들의 첫사랑이었고 여학생들의 워너비였다.30대 후반인 지금도 20대 여자들 사이에 있어도 빛나는 최강 동안이지만 열여덟 쌍둥이 남매의 어무이­다.​일과 가사 모두 척척해치우는 워킹맘계의 에너자이저이자 회시계의 폭탄제조기, 업계의 일개미.애 어무이­라서 겪은 사회생활 부당함 덕에 당찬 성깔은 죽었지만 대신 아이들 키운 경험으로 따스한 시선의 어른이 됐다.​비록 이혼은 결정했지만 아이들에게 자랑스러운 어무이­가 되고 싶었던 다정은 10년 넘게 포기하지 않고 아나운서 공채 문을 두드려나이, 학력, 경력 보지 않는 JBC 아나운서 블라인드 공채에 ‘실력으로’ 당당히 채용된다.​하지만 정규직 아나운서로 가는 3개월간의 수습 기간. 사건사고로 다정이 힘들 때마다 나타나 위로해 주는 남자가 있다.바로 열여덟 살 홍대영… 아니! 얼굴도 말투도 열여덟 홍대영을 쏙 빼닮은 고우영!​

>

홍대영/고우영 – 윤상현/이도현 – 흔한 아저씨 -> 고등학교 농구계 슈퍼루키​18년 전, 홍대영은 여학생들의 첫사랑이었고 남학생들의 워너비였다.하지만 지금은 아저씨 무리에 잘 섞여 있는 흔한 아저씨다. ​고교농구대회 mvp를 휩쓸며 농구천재로 불린 그가 지금은 아내에게 이혼 서류를 받고 자식들에겐 무시당하고, 직장에선 해고됐다.​가장이라는 자부심으로 살아온 18년. 모든 게 무너진 그날!세상은 그대로인데, 놀랍게도 홍대영의 몸만 18년 전 리즈시절로 돌아갔다. 망가진 삶을 ‘새로 고침’ 하라는 선물인 걸까?​다시 열여덟이 된 홍대영은 새 인생을 살기 위해 고우영으로 이름도 바꾸고 못 이룬 농구선수의 꿈을 위해 쌍둥이가 다니는 세림고애 입학한다.아버지­로선 몰랐던 아이들의 이면과 먼 발치서 다정을 지켜보며 우연인 척 챙긴다.​

>

옥혜영/김유리 – 우영과 시아의 담임 선생님​청순하고 참한 이미지의 학생들을 아끼는 좋은 선생님이지만 사실 그녀에겐 밝힐 수 없는 비밀이 있다.​

>

예지훈/위하준 – 세움 울브즈 소속 야구 투수​호리호리한 몸매에 다부진 하체, 여유로운 표정이 매력적이다.세련된 외모와 매너, 쇼맨십으로 다수의 여성 팬, 좋은 성적으로 남성 팬들도 확보한 대한민국에서 가장 핫한 야구선수.​마냥 가벼워 보이는 그에게도 어두운 이면이 있다. 2년 전, 아버지 같던 형의 사고사 이후 메이저리그 스카웃도 거절한 상태.사건과 연루된 한 인물을 찾는 중.​그런 지훈 앞에 ‘정다정’이라는 여자가 나타난다.지훈의 비밀이 세상에 드러나고 대중의 공격에 유일하게 자신을 걱정해 준 다정. 그때부터 호감 이상 감정을 느끼기 시작하는데고우영이라는 어린 녀석이 다정에게 남자로 다가가려 한다. 더 이상 참고 있을 수 없다.

주요 인물은 여기까지 보고, ’18 어게인’ 인물관계도 볼까요?

>

등장인물들 그룹별로 보자면 우선 홍대영/고우영 – 정다정 부부, 부부의 자녀인 홍시아-홍시우 남매를 위시한 세림고등학교 학생들,정다정의 jtbc 아나운서국 사람들로 나눠볼 수 있는데요.​주요 인물임에도 인물소개 란에 옥혜인 관련 언급이 매우 부실한데 숨겨진 비밀이 무엇일지 궁금합니다.예지훈 역의 #위하준 씨는 ‘로맨스는 별책부록’에서도 10살 이상 연상인 이나영 씨를 좋아하는 서브남 역할이었는데 ’18 어게인’에서도 그렇네요.마스크 좋고 피지컬도 좋아서 ‘든든한 연하남’ 이미지에 잘 어울리긴 합니다.ㅎㅎ​이 드라마의 제일 큰 세일즈(?) 포인트는, 다시 그 시절로 돌아간 18살 남편과의 로맨스일 텐데요.분명 그 사람인데 그 사람이 아닌, 나이 차 로맨스가 흥미로울듯합니다.​

>

이혼한 전 남편과 얼굴이 똑같은, 어느 날 갑자기 나타나 주위를 맴도는 18살 고우영.10년간이나 고대하던 아나운서 시험에 합격했지만 자신을 쫓아내려는 상사와 질투하는 동기 사이에서 살아남아야 하는 늦깎이 수습 아나운서.그리고 질풍노도 십대 두 아이의 엄­마.​슈퍼우먼 아내가 이혼을 청구한 이유는 무엇이었는지어린 나이에 결혼하며 포기할 수밖에 없었던 농구선수의 꿈을 이번에는 이룰 수 있을지,다시 18살로 돌아가 대디­일 때는 몰랐던 아이들의 낯선 모습을 어떻게 맞닥뜨릴지.​흥미로운 포인트들이 많습니다. 먼저 시작한 tvn ‘청춘기록’이 순조로운 항해 중에 있는데요.9월 21일 월요일부터 jtbc ’18 어게인’, kbs2 ‘좀비탐정’이 동시 출격합니다. 청춘기록이 7% 정도 시청률을 기록하고 있는지라 여기서 시청률을 뺏어오기 보다 #월화드라마 파이가 넓어지지 않을까 싶습니다.​18살 리즈 시절로 다시 돌아온 남편! jtbc 새 월화드라마 ”18 어게인’, 9월 21일 월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입니다.​